본문으로 바로가기
  1. Home
  2. 생활탐구/읽을거리 즐기기
  3. 독서록 쓰는법: 책 밑줄 필사하기 & 에버노트 독서노트 활용

독서록 쓰는법: 책 밑줄 필사하기 & 에버노트 독서노트 활용

· 댓글 9 · 라라윈

라라윈 독서록 쓰는법: 책 밑줄 필사하기 & 에버노트 독서노트 활용

수 천권의 책을 가지고 있다 한들, 그 속에 무엇이 들어있는지도 모르면 소용이 없었습니다. 최소한 무슨 책을 가지고 있는지 색인이라도 기억해야 되는데, 정리를 하다보니 '어라, 나한테 이 책이 있었네?' 하는 것도 있었습니다. 법륜 스님의 책을 한 권 사야겠다는 생각을 했는데, 이미 있었습니다. 바로 어제 배송받은 책처럼 새 것인채로.... ㅠㅠ

어렵사리 책정리를 끝내고 (링크: 서재가 갖고 싶은 꿈 vs 현실의 책정리) 이제는 책을 읽고 바로 정리를 하기로 했습니다. 독서후기, 독서록도 안 쓰다 쓰려니 쉽지 않았습니다. 우선은 책에서 좋은 내용들을 필사하기 시작했습니다.



책 구절 필사하기


필사를 해보니, 문장의 좋고 나쁨, 제가 쓰는 습관을 금방 알 수 있었습니다.

김미경의 <아트스피치>는 그냥 읽을 때는 찰떡같이 와 닿는데, 필사를 해보면 문장이 지저분했습니다. 군더더기가 많고 교정하고 싶은 구석이 많았습니다. <심플을 생각한다>도 읽기에는 괜찮았는데, 필사를 하니 번역체가 몹시 거슬렸습니다. 서민의 <서민적 글쓰기>는 필사를 해보니 문장이 참 깔끔했습니다. 제가 습관적으로 쓰는 군더더기들이 많다는 것도 알게 되었습니다. 저라면 몇 단어를 습관적으로 더 집어넣었을 문장인데, 깨끗하게 정리되어 있었습니다.


필사의 장점 또 하나는 복습 효과가 있었습니다.

이북은 하이라이트 기능으로 표시를 해두고, 종이책은 에버노트에 페이지와 키워드만 적어두었다가, 책을 다 보고 컴퓨터에 옮겨 적었습니다. 옮겨 적다보니 스르륵 훑고 지나갔던 내용이 다시 한 번 기억에 남았습니다.


그리고 뿌듯했습니다. 필사를 하며 독서록이 한 페이지, 두 페이지 늘어가니 뭔가 지식이 쌓이는 기분이었습니다.

옮겨 적었다고 기억하는 것은 아니지만, 책장에 꽂아두었다가 뒤적이는 것보다 쉽게 검색할 수 있을 것 같아 무언가 내 것으로 만들었다는 기분입니다.



디지털 독서노트 : 메모장, 에버노트, 스크리브너


독서노트는 디지털로 만들었습니다. 제 취향대로라면 예쁜 노트에 또박또박 적는 것을 좋아하나, <거의 모든 것의 정리법>을 읽고 나서 앞으로 어지간한 것은 디지털로 정리하기로 마음 먹었습니다.


스마트폰 메모장

처음에는 핸드폰 기본 메모장으로 정리를 해 보았습니다. 사진도 넣을 수 있고, 용량제한도 없어 좋습니다.

아이폰 메모장에 적고 맥북에서 편집을 할 수는 있는데, 아이폰 - 맥북 외에는 연동이 안 된다는 점이 불편했고, 폴더 기능이 있기는 하나 한 눈에 깔끔히 들어오지도, 쉽게 찾기도 어려웠습니다. 나중에 아이폰 - 맥북을 안 쓰게 되면 새로 정리해야 된다는 점이 가장 걸렸습니다.


에버노트 독서노트

에버노트를 드디어 사용해 보았습니다. 청개구리처럼 남들이 다 좋다고 하니 쓰기 싫어서 (;;;) 안 썼는데, 에버노트를 독서록으로 활용하면 컴퓨터로 백업하기도 쉽고, 연동도 쉬워 보였습니다. 메모장과 달리 '탬플릿'이 있는 점도 좋았습니다. 검색하다가 마음에 드는 탬플릿을 찾았습니다. 무지님이 만드신 탬플릿 버전 3가지중 최신작 독서노트3가 좋았습니다.


http://blog.naver.com/ichat/150189472092


에버노트는 업로드 용량에 따라 무료에서 유료로 바꾸어야 해서, 사진은 가급적 안 올리고 텍스트 위주로 정리했습니다.


필사하기, 에버노트 독서노트, 독서록, 독서노트, 스크리브너, 독서, 책,


폴더, 폴더 내부의 문서, 문서 세부 내용으로 나누어 편집을 할 수 있어 편했습니다. 나중에 독서록을 쉽게 찾을 수 있는 점도 좋았습니다.


스크리브너 독서노트

에버노트는 무료 용량이 정해져 있어서, 이북으로 읽은 것은 한 번에 스크리브너 Scrivener 에 정리를 했습니다.

스크리브너는 40달러에 구입한 유료 프로그램인데, 글뭉치를 만들어 주어 워드보다 편리했습니다.


필사하기, 에버노트 독서노트, 독서록, 독서노트, 스크리브너, 독서, 책,


좌측에 트리형으로 정렬이 되고, 우측에는 스티커처럼 배열이 되어 있어서, 쉽게 순서를 바꿀 수 있습니다. 글 쓸 때, 논문 쓸 때 글 뭉치를 쉽게 재배열할 수 있어서 편했습니다. 독서록 쓸 때도 책 별로 하나씩 만들어서, 간단한 감상은 스티커 요약에 적어두고, 책에서 밑줄 그은 내용은 속에 정리해 두었습니다.


필사하기, 에버노트 독서노트, 독서록, 독서노트, 스크리브너, 독서, 책,


워드보다 좀 더 편해서 쓰고 있으나, 스크리브너 사용법을 잘 몰라서 기능의 일부만 쓰고 있습니다.


아직은 독서록이라기보다 책 내용 요약집 정도 수준인데, 계속 쓰면서 연습하다보면 책 내용을 잘 요약하고 감상도 잘 정리할 수 있게 되겠지요... 언젠가...



- 무료 전자도서관 어플 태블릿에서 보는 꼼수, 갤럭시노트 yes24 전자도서관 사용법

- 서재가 갖고 싶은 꿈 vs 현실의 책정리


💬 댓글 9
logo

전자책을 활용하는 방법 ^^

logo

삼성북스가 갑자기 서비스 종료하고 나서, 전자책은 한동안 멀리했는데...
전자책이 정리하는 면에서는 확실히 유용하네요.. :)

logo
알 수 없는 사용자

스크리브너 좋은 프로그램인 것 같아요..ㅎㅎ 저도 구매했는데.. 아직 많은 기능을 잘 쓰지 못하고 있네요..ㅠㅠ

logo

스크리브너 정말 좋아요~~~~
지금도 편리하지만 더 편리하게 쓸 수 있을 것 같은데.. 제가 잘 몰라서 아쉬워요.. ㅜㅜ

logo

저는 에버노트 쓰는데, 용량을 많이 쓰지 않아서인지 저는 무료 용량으로도 그럭저럭 버티고 있어요 ㅋㅋㅋ

logo

저는 이제 에버노트 시작해서 어리버리해요..
에버노트 독서록 쓰는 팁 있으심 저도 갈켜주세용~~~ :)

logo
길냥이아빠

독서노트라는 건 첨보는데, 괜찮은 아이디어네요.
저도 여러가지로 정리할게 많아서 요즘 고민인데, 에버노트도 딱 제 입맛에 맞진 않고 여러가지 툴을 고민 중입니다.
아직은 노트+연필을 넘어서는 놈이 없네요.

logo

노트가 쵝오죠! 전 집이 좁아서 노트를 둘 곳이 없어서 디지털 정리를 기웃거리고 있어요... ㅜㅜ
제가 원하는 정리 방식에 딱 맞는 프로그램이 있으면 좋겠는데...
저는 컴맹이라 직접 만들 수는 없고, 그저 기웃기웃 좋은거 있다면 써보고 있어요... ^^

logo

손으로 필사하다가 아파서 찾아봤는데 에버노트 좋을 거 같네요 ㅠㅠ 당장 깔아야겠어요!

이름을 저장합니다.

최근글 thumbnail 운전면허증 갱신, 벌금낸 것이 허무해지는 간단한 갱신방법 (8) thumbnail 코로나 속의 평범한 일상 (6) thumbnail 길에서 처음보는 여자 번호 물어볼 때 (6) thumbnail 사소한 말 한마디에 울컥, 내가 예민한걸까? (5) thumbnail 첫 키스 흑역사 만들지 않고 잘하는법 (15) thumbnail 처음 참가한 마라톤 대회, 5km 완주 후기 (2) thumbnail 처음보는 남자가 길에서 번호 물어봤을때 여자 심리 (81) thumbnail 남사친에서 남친 안 돼? 친구 고백 거절 이유 3가지 (135)
인기글 thumbnail 첫 키스 흑역사 만들지 않고 잘하는법(15) thumbnail 처음보는 남자가 길에서 번호 물어봤을때 여자 심리(81) thumbnail 남사친에서 남친 안 돼? 친구 고백 거절 이유 3가지(135) thumbnail 길에서 처음보는 여자 번호 물어볼 때(6) thumbnail 운전면허증 갱신, 벌금낸 것이 허무해지는 간단한 갱신방법(8) thumbnail 외화입금확인서 vs 외화획득명세서, 애드센스 세금신고 서류(19) thumbnail 사소한 말 한마디에 울컥, 내가 예민한걸까?(5) thumbnail 카톡 읽씹 당하기 쉬운 타이밍
ㅋㅋㅋㅋ 웃기는 칼럼이네⋯ 💬ㅋㅋㅋ 3번에서 그냥 기다리는거 너⋯ 💬ㅇㅇ 능력이 있으면 여자는 알아서⋯ 💬ㅇㅇ 손으로 필사하다가 아파서 찾⋯ 💬앵무세은 아이 기형의 가장큰 원인이⋯ 💬라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