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1. Home
  2. 생활철학/생각거리
  3. 성질 급한 한국인의 대사 가로채기

성질 급한 한국인의 대사 가로채기

· 댓글 6 · 라라윈

라라윈 생각거리 : 성질이 급해서 상대 대사를 가로채는 한국인

가게집 유리문을 여는데, 그 집 강아지가 튀어와 유리문에 부딪혔습니다. 깜짝 놀라서 당황하자, 가게 주인이 "괜찮아요~"라고했습니다.

저는 그 말이 당연히 저에게 괜찮냐고 묻는 것인 줄 알고, "저는 괜찮은데, 강아지가 머리를 찢어서요." 라고 답했습니다.


그러자 가게 주인 왈. "(그러니까 괜찮다고) 괜찮아요."


애초에 의문문으로 "괜찮아요?" 아니라, 자기 강아지 괜찮다는 말이었던 겁니다. 응??

한국인의 문제 대부분은 성질이 너무 급해서 상대가 할 대사를 가로채는 것이 문제라는 말이 실감 났습니다.


[제가 생각한 상식적인 대화]

(손님이 들어오는데 개가 달려들어 유리문에 부딪힘, 손님 놀람)

주인 : "괜찮으세요?"

손님 : "아, 네 괜찮아요."


여야 되는데, 제 대사를 자기가 한거죠.



# 맘충 소리 듣는 양반들의 대사 가로채기

맘충 소리까지 나오게 만든 무개념 부모의 경우도 같은 요령으로 사람을 화나게 합니다.


[주변인이 기대하는 상식적인 대화]

주위 손님 : "애가 계속 돌고래 소리를 내네요."

(정상적) 부모 : "죄송합니다."

주위 손님 : "애가 그럴 수도 있죠. 뭐."


이렇게 가야 되는데, 애가 너무 시끄러워서 "죄송한데요, 아이가 너무 시끄럽게 뛰어다니는데요. 좀 말씀 좀 해주세요." 라고 하면, 죄송하다는게 아니라 "애가 그럴 수도 있죠 호호호호호호" 이래서 멍하게 만듭니다.

죄송하다고 먼저 해야지, 왜 내 답 대사를 당신이 해?



# 열정페이 좋아하는 양반들의 대사 가로채기 

일을 부탁할거면 그에 맞는 보답을 해야 하는데, 입 싹 닦는 얌체들이 있습니다. 이 분들도 대사 가로채는데 명수입니다.


[제가 기대하는 상식적인 대화]

부탁하는 사람 : "미안한데, 이것 좀 해 줄 수 있을까요?"

저 : "괜찮아요. 배운다 생각하고 해 볼게요."

부탁하는 사람 : "정말 고마워요."


이렇게 가는게 훈훈하다 생각되는데, 일 부탁하는 처지에 "미안해서 어째요. 그냥 배운다 셈 치고 해줘요." 라고 합니다.

응?? 그건 제 대사입니다만, 그걸 당신이 나한테 할 말은 아닌데.



대사 가로채기


제가 해야 될 대사를 상대방이 하는 순간, 상당히 언짢아집니다. 제가 할 대사란 원래 제가 이해하고 아량을 베푼다는 내용인데, 그걸 상대방이 하니까 자기가 폐 끼쳐놓고 자기가 아량을 베풀며 이해하는 꼴이 되어 웃깁니다. 

한국인이 성질이 엄청 급하고 굉장히 빠른 것은 사실이나, 어쩌다가 예의범절에도 빠름 패치가 되어버린 걸까요?



- 문잡아주기 실험 2년 : 문잡아줄때 여자 반응은 당연, 남자는 화들짝?

- 밥 한번 먹자고 연락하라고 했는데, 왜 연락이 오지 않을까?

- 세 살 꼬마를 혼란에 빠트린, 언니와 이모의 기준

- 한국여자 욕하는 이유 알게 해준 외국 여자 선생님

- 자기자랑보다 무서운 잘난 척

- 식당 아줌마들이 불친절할 수 밖에 없는 이유

💬 댓글 6
logo
...

노키즈존 의무화해서 맘1충을 걸러내는 일벌백계해야지 정신차리게 되요 고등학생이상부터 출입가능하게 해야합니다 다른 개념있는분께는 죄송하지만 노키즈존 의무화시켜야합니다

logo

노키즈존 찾게 만드는 몹쓸 분들이 초큼 많으시죠..... ㅠㅠ

logo
이지

한국인 특성상 성격급함이 그런것에서도 표가 나는군요. 가끔씩 저사람은 왜저렇게 말할까 싶었는데.. 제 대답을 가로챈거였다니.. 이제 이해가 가네요ㅎㅎ

logo

제가 할 말을 가로챈다고 생각하고 보니, 대사가 착착 잘 맞았어요 ㅋㅋㅋㅋ

logo

신희님 왜 댓글 지우셨어요? ㅠㅠ
정말 감사하고 감동했는데..........

logo
ㅇㅇ

손님 ㅡ 음식에서 뭐 나왔어요
가게쥔 ㅡ 죄송합니다. 새로 만들어 드릴게요.
손님 ㅡ 괜찮아요. 그냥 먹을게요.

현실
손님 ㅡ 음식에서 뭐 나왔어요
가게 쥔 ㅡ 괜찮아요. 그냥 드세요.
??????

이름을 저장합니다.

최근글 thumbnail 운전면허증 갱신, 벌금낸 것이 허무해지는 간단한 갱신방법 (9) thumbnail 코로나 속의 평범한 일상 (6) thumbnail 길에서 처음보는 여자 번호 물어볼 때 (6) thumbnail 사소한 말 한마디에 울컥, 내가 예민한걸까? (8) thumbnail 첫 키스 흑역사 만들지 않고 잘하는법 (14) thumbnail 처음 참가한 마라톤 대회, 5km 완주 후기 (2) thumbnail 처음보는 남자가 길에서 번호 물어봤을때 여자 심리 (81) thumbnail 남사친에서 남친 안 돼? 친구 고백 거절 이유 3가지 (135)
인기글 thumbnail 첫 키스 흑역사 만들지 않고 잘하는법(14) thumbnail 처음보는 남자가 길에서 번호 물어봤을때 여자 심리(81) thumbnail 남사친에서 남친 안 돼? 친구 고백 거절 이유 3가지(135) thumbnail 길에서 처음보는 여자 번호 물어볼 때(6) thumbnail 운전면허증 갱신, 벌금낸 것이 허무해지는 간단한 갱신방법(9) thumbnail 외화입금확인서 vs 외화획득명세서, 애드센스 세금신고 서류(19) thumbnail 카톡 읽씹 당하기 쉬운 타이밍 thumbnail 사소한 말 한마디에 울컥, 내가 예민한걸까?(8)
적어도 50년은 성찰을 해야⋯ 💬서른 살의 허세 철학자 라라윈 라고 찐따가 댓글 달았네 ㅋㅋㅋ 💬벌레는 너야 누가 정신병자인지? 하긴 또⋯ 💬바로 위에 댓글 또라이네 차단 당하기 전에 선물을 보⋯ 💬asm 나초2데 아잌141임개놀람 💬400/4000000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