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1. Home
  2. 생활탐구/볼거리 즐기기
  3. 아스팔트 속 연못

아스팔트 속 연못

· 댓글 10 · 라라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진선_아스팔트 연못_디지털 프린트_91.44×68.58cm_2004


그저 신발을 더럽히고 옷에 튀어 싫던 물고인 길 바닥이 연못으로 변하였다. 한 장 사진 속에서 갑자기 우리가 살고 있는 삭막한 곳이 변형된 자연처럼도 느껴진다.

학교 동기인 언니의 작품이다. 처음 언니의  작업을 보면서는 동기라는 점 때문에 시샘이 앞서 - 나와 비교평가되는 대상이었기 때문에- 좋은 작품의 좋은 점을 보다 순수히 받아들이지 못하였던 것 같다. 하지만, 졸업을 하고 미술계에서도 한발 떨어져 있는 지금에는 오히려 순수한 눈으로 좋은 점을 좋게 볼 수 있다. 작가의 시점이나 발상에 본인 앞에서는 표현하지 못했던 찬사를 보내고 싶다.
도심 속 구정물을 연못으로 바꾸어 한 순간 사람이 마음이 쉬어 갈 수 있는 곳으로 바꾸어낸 그 시점과 발상 말이다.

다음은 작가의 말이다.

도시에 날아든 비둘기가 다리 밑에 둥지를 틀 듯, 도시 아스팔트에 물 한 동이 길어다 붓고, 주변에 살고 있는 들꽃들을 가져와 띄우고, 주머니에서 동전 하나 꺼내어 넣고 소원을 빈다. ● 아스팔트 연못은 거대한 분수, 도시계획이 아니더라도 도시인들이 즐거울 수 있으리라는 믿음에서 출발한다. ■ 오진선


💬 댓글 10
logo
알 수 없는 사용자

간판을 보아하니 우리나라로 보이네요~
꽃과 동전은 컨셉이겠죠? 아마? ^^
차가 지나다니는 곳이라.. ^^;
아무튼 사진 느낌이 참 좋네요..

logo

저도 정확한 촬영장소는 모르겠으나, 서울의 한 골목일 것입니다. 그저 구정물 웅덩이를 다른 시각으로 본 것이 좋은 것 같습니다.
저 사진 보고서는 웅덩이를 '연못'으로 생각하는 경향이 생겼습니다. :) 다만 실제 물 고인 곳들에는 저런 이쁜 꽃은.. 없어서 아쉽지요..

logo
알 수 없는 사용자

우연히 만들어진 연못이라기엔 다소 인공적이라는 생각이 들었는데 그랬군요.
순수한 동심을 불러다 준 발상에는 100점을... ^^
이 밤 편안하게 잘보내고 계시죠??
이 밤부터 눈소식이 있다지요. 좋은 밤되시고, 출근길 대비하셔야 할 듯...

logo

저 작품을 보고서는 가끔 물 웅덩이가 연못으로 보이기도 하던데요...^^
미술작품들은 묘하게 사람을 변화시키나 봅니다..

logo

재미있는 사진이네요..^^

logo

조금 다른 시각으로 접근한 것 같아요...^^

logo

엇 찻길 한 가운데? 쉬운 작품은 아니었겠는데요 ㅎㅎ

logo

적절한 연못을 찾느라 고생하셨을 것 같아요...^^;;

logo

동전과 꽃 몇송이 띄웠을 뿐인데
도로의 느낌이 확 달라지는군요^^

logo

아이디어와 시각이 좋은거 같아요...
동전과 꽃 몇송이로 꾸정물 웅덩이 같은 곳이
금새 연못의 느낌으로 바뀌는거 보면..
소품이나 생각의 차이가 큰 거 같아요..^^

이름을 저장합니다.

최근글 thumbnail 운전면허증 갱신, 벌금낸 것이 허무해지는 간단한 갱신방법 (9) thumbnail 코로나 속의 평범한 일상 (6) thumbnail 길에서 처음보는 여자 번호 물어볼 때 (6) thumbnail 사소한 말 한마디에 울컥, 내가 예민한걸까? (8) thumbnail 첫 키스 흑역사 만들지 않고 잘하는법 (14) thumbnail 처음 참가한 마라톤 대회, 5km 완주 후기 (2) thumbnail 처음보는 남자가 길에서 번호 물어봤을때 여자 심리 (81) thumbnail 남사친에서 남친 안 돼? 친구 고백 거절 이유 3가지 (135)
인기글 thumbnail 첫 키스 흑역사 만들지 않고 잘하는법(14) thumbnail 처음보는 남자가 길에서 번호 물어봤을때 여자 심리(81) thumbnail 남사친에서 남친 안 돼? 친구 고백 거절 이유 3가지(135) thumbnail 길에서 처음보는 여자 번호 물어볼 때(6) thumbnail 운전면허증 갱신, 벌금낸 것이 허무해지는 간단한 갱신방법(9) thumbnail 외화입금확인서 vs 외화획득명세서, 애드센스 세금신고 서류(19) thumbnail 카톡 읽씹 당하기 쉬운 타이밍 thumbnail 사소한 말 한마디에 울컥, 내가 예민한걸까?(8)
적어도 50년은 성찰을 해야⋯ 💬서른 살의 허세 철학자 라라윈 라고 찐따가 댓글 달았네 ㅋㅋㅋ 💬벌레는 너야 누가 정신병자인지? 하긴 또⋯ 💬바로 위에 댓글 또라이네 차단 당하기 전에 선물을 보⋯ 💬asm 나초2데 아잌141임개놀람 💬400/4000000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