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서 즐기는 오리고기 떡갈비

프레쉬덕님좋은 오리고기 제품들 덕분에, 집에서도 간편하게 맛난 오리고기를 즐기고 있습니다.

정말 빠른 총알, 긴급, 완전포장 배송입니다. +_+

상자를 열어보니 편지와 함께 제품들이 들어있습니다. 원래 편지는 아이스팩에 젖지 않도록 비닐봉지에 한 번 더 넣어서 보내주셨습니다. 편지를 넣어주신 것도 감동인데 세심한 배려에 한번 더 감동.. +_+

프레쉬덕님의 정겨운 편지와 함께 오리떡갈비를 맛있게 즐길 수 있는 설명서가 들어있었습니다. 
오리고기 육포가 궁금하시면 예전 포스팅을 참고하시고..^^;; ☞오리고기 육포도 있어요~
오늘은 떡갈비 이야기를 하겠습니다~~ ^^


▒▒▒  오리 떡갈비의 포장  ▒▒▒

오리떡갈비 입니다. 녹지 않도록 아이스팩과 함께 넣어 보내주셨습니다. 총 6장의 패티가 들어있고, 개별포장이 되어있어 먹기 편리했습니다.


 슬라이드 치즈의 포장을 벗기는 요령으로 비닐 포장을 벗기면 오리떡갈비 패티의 모양이 손상되지 않고, 손에도 안 묻습니다.



▒▒▒  오리 떡갈비 치즈 스테이크  ▒▒▒


---- 만드는 방법---
1. 오리떡갈비를 오븐 또는 후라이팬에 잘 굽습니다. 
2. 치즈를 얹어 몇 분 더 구워줍니다. 그냥 치즈를 얹어놓기만 해도 떡갈비가 뜨거워 치즈가 잘 녹습니다. 피자치즈나 슬라이스 치즈를 올리시면 됩니다. 
 
떡갈비 양념이 불고기맛도 살짝 나면서 간이 잘 맞아서 별다른 소스 없이 그냥 먹어도 맛있습니다.
떡갈비를 구워서 반찬으로 먹어도 맛있는데, 따로 스테이크처럼 먹어도 좋습니다.
밀가루가 많이 안 섞여있어 고기의 씹히는 질감과 맛이 좋습니다. 밀가루가 적은만큼 모양이 단단하게 뭉쳐진 것이 아니라서 다른 모양으로 만들기 쉽습니다. 동그랑땡 등으로 먹기에도 좋았습니다. 하지만 스테이크나 떡갈비로 구울때는 모양이 망가지지 않도록 잘 다뤄주어야 합니다.



▒▒▒  오리 떡갈비 주먹밥/ 오리 떡갈비 라이스 버거  ▒▒▒


예전에 부지깽이님께서 올리신 주먹밥을 따라서 만들었습니다. 부지깽이님은 우유팩을 잘라서 모양을 잡으라고 가르쳐 주셨지만, 귀찮아서 그냥 작은 원형그릇에 넣고 모양을 잡았습니다.

1. 밥을 깔고 꾹꾹 눌러줍니다.
    대충 눌러놓으면 구울 때 모양이 다 망가지니, 꼭 꾹꾹 눌러 밥알들을 합체시켜주세요.









2. 오리떡갈비를 넣습니다.
    여기서 밀가루보다 고기와 야채가 많은 패티의 장점이 발휘됩니다. 손으로도 뚝 떼어지고, 모양을 맘대로 만들기 쉽습니다.







3. 위에 야채나 다른 재료를 얹고 싶으면 추가하시면 되고, 귀찮으면 생략해도 됩니다.
   다른 재료를 더 넣으면 맛은 좋은데, 구울때 조금 더 힘듭니다.

4. 간을 맞춰 소금이나 소스를 넣어줍니다. 
   반찬이나 스테이크로 먹기에는 간이 잘 맞는데, 이렇게 주먹밥/라이스버거로 만들면 밥이 많기때문에 간이 안 맞습니다.
소스를 어떤 것을 넣느냐에 따라 주먹밥이 되기도 하고, 햄버거가 되기도 합니다. 취향대로 드시길...^^

5. 위에 밥을 한 번 더 덮고 꾹꾹 눌러줍니다. 다시 한 번 강조하지만 꾹꾹 눌러줘야 모양이 예쁘고, 구울때 편합니다.
6. 그릇에서 빼내어 구워주면 됩니다. (잘 눌러준것은 모양이 예쁘고, 대충 누른건 모양이..ㅠㅠ)
   속의 오리고기가 익어야 하므로, 중간불에서 천천히 노릇노릇하게 구워줍니다.


간식으로 먹기에도 좋고, 하나만 먹어도 밥 3분의 2공기 정도 양에 고기패티가 들어간 것이라 든든합니다. 고소한 밥과 어울려 오리떡갈비가 더욱 담백하게 느껴집니다. 
소스와 양념에 따라 불고기양념을 더 넣으면 주먹밥이 되고, 햄버거 소스를 넣으면 라이스버거가 됩니다. 기분따라 소스만 다르게 집어넣고 만들어 먹어도 좋네요~ ^^


©서른 살의 철학자, 여자(lalawin.com) 글을 퍼가지 마시고 공유를 해주세요.
불펌 적발 시 법적 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