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1. Home
  2. 생활철학/생각거리
  3. "실종된 송혜희 좀 찾아주세요" 20년째 붙어있는 현수막의 진실

"실종된 송혜희 좀 찾아주세요" 20년째 붙어있는 현수막의 진실

· 댓글 15 · 라라윈

라라윈 생각거리 : 송혜희 실종, 아직도 찾고 계신 아버님 현황

알라딘에서 문유석 판사의 <전국의 개인주의자들에게 : 판사 문유석의 일상유감> 책을 무료로 다운받을 수 있게 해주어 냉큼 받아서 읽었습니다. 부장님들께 드리는 글이라는 칼럼으로 엄청난 공감을 얻으셨는데, 글들이 참 찰지게 착착 와 닿습니다. 지하철을 타고 나가는 길에, 오랜 만에 그 분의 글을 다시 읽었습니다. 가볍고 술술 재미나게 잘 읽히거든요. 책을 다시 읽다가....


문유석 전국의 개인주의자들에게


"한남대교를 지날때마다 십 년 넘도록 마주치는 '실종된 송혜희 좀 찾아주세요' 라는 현수막은 여전히 가슴을 덜컥 내려앉게 만든다. 그 현수막을16년째 아버지가 새 것으로 바꿔 달고 있다는 것을 알고..."


라는 구절에서 먹먹했습니다. 한남대교 뿐 아니라, 바로 지난 달 남산 아래에서, 장충동에서, 종로2가에서도 실종된 송혜희를 찾아달라는 현수막을 봤거든요. 참 대단한 아부지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16년 넘게 현수막을 달만큼 부자라고 생각하고, 끝이었습니다.

이북리더기를 가방에 넣으며 송혜희에 대한 생각도 잊은 채, 청량리역 개찰구를 나왔습니다. 아이들이 실종된 사람들 찾는 캠페인을 하고 있었고, 한 아이가 다가오더니 "도와주세요"라며 전단지를 쑥 내밀었습니다.


그 순간, 굳어버렸습니다.


"실종된 송혜희 좀 찾아주세요."


실종된 송혜희 좀 찾아주세요


소름이 돋았습니다. 조금 전 책에서 '실종된 송혜희 좀 찾아주세요' 현수막 이야기를 읽고 먹먹했어도 거기서 끝이었고, 열차에서 내리며 롯데마트가서 커피 살 생각에 들떠 있었거든요. 그런데 제 손에 이 전단지가 있다니...

평소라면 받지도 않거나, 무심히 쓰레기통에 넣었을 터이나, 그냥 쓰레기통에 넣을 수 없어 앞 뒷면을 꼼꼼히 읽었습니다.


실종된 송혜희 좀 찾아주세요


심장이라도 팔아 보답하겠다는 아버지 말씀이 절절합니다.

이제서야 관심이라는 것이 생겼습니다. 죄송한 이야기이나, 저는 20여년 가까이 송혜희 현수막 사진을 보며 좀 모자란 아이를 찾는다고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지능이 떨어지는 아이가 집을 잃어 부모가 찾는 줄 알았죠. 오랜 시간 현수막을 보며 '지금쯤이면 죽었을 수도 있는데 포기 하시지' 같은 무서운 생각을 하고 있었습니다. 제 일이 아니니까요.



실종된 송혜희가 누구길래

실종된 송혜희 사건의 전모는 나무위키를 읽으니 쉽게 이해가 되었습니다. (▶︎ 송혜희 실종 사건)


길에서 흐릿하게 빛바랜 현수막 사진을 보면서, 쪼금 모자란 따님이 집을 못 찾아와서 실종이 된 줄 알았습니다. 저의 무심한 추측과 달리, 송혜희 양은 전교 1~2등을 하던 똑부러진 소녀로 부모님의 자랑거리였다고 합니다. 전교 1~2등의 성적 뿐 아니라, 교우 관계도 좋아 실종된 당일에 3학년 반 배정받고 남자친구와 놀다가 집에 돌아오는 길이었다고 합니다.

저는 늘 서울에서 현수막을 봐서 서울에서 잃어버려 어느 섬에 있는거 아닌가 하는 생각을 했는데, 실종 지역은 평택의 시골마을이라고 합니다. 버스 정류장에서 내리면 사람도 없고 논밭만 있는 휑한 곳이라고 합니다.


서울여자인 제 입장에서는 '살인의 추억에 나올법한 그런 곳이면 애가 온다고 할 때 데리러 나가야지, 왜 그냥 둬?' 라고 생각했다가, 정서 차이를 느꼈습니다. 남양주에 와 보니 여기도 사람이 없어요. 애들이 혼자 버스정류장에 앉아 있거나 버스 타고 내려서 오는데 사람이 없기 때문에 오히려 위험하다는 생각이 별로 안 들어서인지 서울처럼 부모님들이 픽업하시지 않았습니다. 되레 서울은 '사람'이 무서우니 조심하는데 이곳은 사람이 없으니 덜 조심하는 느낌이랄까요. 더욱이 전교 1~2등 하고 성격이 밝고 똑부러진 딸래미가 늘 타고 오던 버스를 타고 집에 오는데 걱정을 하시진 않았을 것 같습니다.



실종된 송혜희 다른 사진

설령 제게 약간의 눈썰미가 있다 한들, 현수막의 흐릿한 사진을 보고는 알아볼 수가 없을 것 같았습니다. 사람을 인지하는 것은 이목구비 뿐 아니라 표정 특징도 있는데 현수막 사진을 봐서는 잘 모르겠더라고요. 그래서 찾아봤습니다.


송혜희 고등학교 사진


송혜희 고등학교 사진


송혜희 고등학교 사진


송혜희 고등학교 사진


송혜희 고등학교 사진


송혜희 현재 예상 사진



딸만 찾아준다면 심장을 팔아서라도 보답하겠다고, 20여년 가까이 찾고 계신 아버님

어머님은 결국 못 견디시고 농약으로 숨을 끊으셨고, 아버님도 뒤따라 가고 싶었지만 아내가 가면서도 딸 좀 찾아달라고 부탁을 하였고 남아 있는 큰 딸 때문에 살고 계신다고 합니다. 저는 거의 20년째 현수막을 걸고 전단지를 뿌리셔서 굉장한 자산가 이신줄 알았는데, 아니라고 합니다. 딸을 찾느라 이미 재산은 다 없어져 신용불량자가 되셨고 국가에서 주는 기초생활자금 60만원 중 40만원으로 현수막을 바꿔 걸고 전단지를 만들고 계신다고 합니다. 제가 받은 전단지를 보니, 아버님을 도와 함께 전단지를 만들고 돕는 분들이 계신 것 같습니다.


송혜희양 실종자가족 후원계좌  농협 205030-56-194211 송길용 

출처 : 브레이크 뉴스(링크)에서 보았는데 이 계좌가 맞는지 교차 확인을 하진 못했습니다.



작은 도움 방법

네티즌 특공대라 할 정도로, 작은 단서로도 엄청난 정보를 찾아내는 능력자 분들이 많이 계십니다. 그 분들께서 나서주신다면 찾을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작은 기대도 해봅니다. 저는 사진보고 사람을 척 알아볼 정도로 눈썰미가 좋지 않지만 눈썰미가 좋은 분들도 계시잖아요...


실종된 송혜희 좀 찾아주세요


인스타그램 태그에 #실종된송혜희좀찾아주세요 는 제가 올린 하나 밖에 없습니다. #송혜희 #송혜희양을 포함해도 20건이 채 안 됩니다. 페이스북에도 딱 2건 나왔어요. #실종된송혜희좀찾아주세요 로 사진 공유라도 해드리면 작은 도움이라도 될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아버님이 20여년 가까이 현수막을 바꿔 달면서 '실종된 송혜희 좀 찾아주세요' 라고 외치시는 것은, 정말로 딸을 찾을 수 있을거라는 희망보다도 아버님 마저 찾지 않으면 정말로 송혜희 양이 세상에서 사라져 버릴까봐 두렵기 때문이시라고 합니다. 공유를 하는 것으로 따님 찾는데는 별 도움이 되지 않더라도, 송혜희라는 사람이 존재하게 한다는 의미는 있을 것 같습니다.

#실종된송혜희좀찾아주세요



- 무서운 아빠의 부성애

- 어버이날, 자식들만 부담이 아니라 부모님도 스트레스

- 세월호 사고 지겹다 vs 진상규명 해야 한다


💬 댓글 15
logo

이런 비슷한 전단을 볼때마다 전.. 너무 심하게 감정이 이입되어서 슬프기까지 합니다.
얼마나 보고 싶을까...
잃어버린 아이가 얼마나 무서울지 생각할때마다 또 얼마나 가슴아프실까...
하는 생각...
세상이 조금 더 행복해지면 좋겠습니다.

logo

생각만해도 괴로운데 겪고 계신 분들은 너무나 고통스러우실 것 같아요.... ㅠㅠ
정말 핑크윙크님 말씀처럼 세상이 좀 더 행복해졌음 좋겠어요.....

logo
수진

알려주신 계좌로 얼마 되진 않지만 2만원 정도를 입금해드렸습니다. 제가 아직 대학생이라 수입이 앖어 더 도와드리지 못한것이 안타까울 따름이네요. 이렇게 계좌번호와 사건을 다시한번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어디에선가 꼭 살아만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logo

훌륭하십니다!
따뜻한 마음이 고스란히 아버님께 전해졌을거에요! <3

logo
세이라

저 계좌..아직 유효한 건가요..?ㅜㅜ전 몰랐던 사건인데 어젠가 유튜브서 접하고 안타깝더라고요ㅜㅜ조금이나마 도움되고 싶은데..아직도 찾고계실 생각을 하니 참..ㅜㅜ

logo

긴 시간 너무 가슴이 아프죠.... ㅠㅠ

logo
인간

'다소 멍청해 보이는 실종사진과 달리'ㅇㅈㄹㅋㅋㅋㅋㅋㅋㅋㅋ장난하세요??? 일부러 조롱하려고 이러는건가
ㅋㅋㅋㅋㅋㅋㄲㄱㅋㅋㅋㅋㅋ

logo
ㅇㅇㅇㅇ

♬♩♬♬아 이게 장난으로 보이나? 내가 4년째 같은 지역 살면서 매일 붙어 잇는데 농담같은 개소리는 말아라

logo
ㅇㄴ

그것이 알고싶다 게시판에서 누군가 글을 올려 언급해서 찾아보다 들어왔습니다.
혹시라도 모르니 기억을 해야겠네요.

logo
은희

아버님이 신용불량자시면 본인명의의 계좌가 없는게 맞을테지만 그래도 딸을찾길 바라는 마음에 저기다 이만원 이체했습니다ᆢᆢ 좋은글 공유감사합니다.

logo
꼭찾으시길

어느 산중도인분께 부탁해서 그녀에 대해 물어보니 아직 살아있고 건강도 양호한 상태로 느껴진다 하시더군요..
점쟁이는 아니시고..
장담은 못해도 강원도 쪽에서 기가 느껴진다 하셔서요..
도움되는 정보였음 좋겠네요..

logo

정말로 무사히 잘 계셨으면 좋겠어요...
관심 가지시고 물어봐 주신 마음이 참 아름다우세요

logo
00

다소 멍청해보이는사진이라고요..? 이 글에서 그런말이 나와요 지금? 누가 자기 딸 멍청하게 보인다고하면 얼마나 기분나쁠지 생각도 안하시나봐요;

logo
일상

저도 이 문장에서 조금 멈칫했습니다... 글쓰신 분 좋은의도로 글 작성하신건 알겠는데 실종된 분에 대해 그런식으로 언급하는건 좀 가벼워보이네요. 그 문장은 수정을 하는게 나을것같아요.

logo
전국에

서울 경기도 뿐만 아니라 저 남쪽 지방에서도 저 현수막을 본적이 있어요. 딱히 재벌도 아닌 일반 사람이 20년동안 전국에 현수막을 계속 달려면 들어가는 돈도 분명 만만치 않을듯 합니다.

이름을 저장합니다.

최근글 thumbnail 운전면허증 갱신, 벌금낸 것이 허무해지는 간단한 갱신방법 (9) thumbnail 코로나 속의 평범한 일상 (6) thumbnail 길에서 처음보는 여자 번호 물어볼 때 (6) thumbnail 사소한 말 한마디에 울컥, 내가 예민한걸까? (8) thumbnail 첫 키스 흑역사 만들지 않고 잘하는법 (14) thumbnail 처음 참가한 마라톤 대회, 5km 완주 후기 (2) thumbnail 처음보는 남자가 길에서 번호 물어봤을때 여자 심리 (81) thumbnail 남사친에서 남친 안 돼? 친구 고백 거절 이유 3가지 (135)
인기글 thumbnail 첫 키스 흑역사 만들지 않고 잘하는법(14) thumbnail 처음보는 남자가 길에서 번호 물어봤을때 여자 심리(81) thumbnail 남사친에서 남친 안 돼? 친구 고백 거절 이유 3가지(135) thumbnail 길에서 처음보는 여자 번호 물어볼 때(6) thumbnail 운전면허증 갱신, 벌금낸 것이 허무해지는 간단한 갱신방법(9) thumbnail 외화입금확인서 vs 외화획득명세서, 애드센스 세금신고 서류(19) thumbnail 카톡 읽씹 당하기 쉬운 타이밍 thumbnail 사소한 말 한마디에 울컥, 내가 예민한걸까?(8)
나초2데 아잌141임개놀람 💬400/40000000000 ㅊㅐㄱㅂㅗㄱㅗ ㅂㅡㄹㄹㅗㄱ⋯ 💬ddd 찌질아 평생 찌질이로살아라⋯ 💬찌질 나가죽어라 이♪♪♪♪개새ㅡ⋯ 💬ㅋㅋㅋ 걍 나가뒤져야대 니같은 개정⋯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