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1. Home
  2. 생활철학/생각거리
  3. 생일 우울증

생일 우울증

· 댓글 10 · 라라윈

라라윈 생각거리 : 생일이면 우울한 사람

며칠 후면 내 생일이다.
어떤 이에게는 생일은 매우 기쁜 날이다.
하지만 나에게는 그렇게 즐겁지 만은 않은 날이다.
그 이유는 나의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성격 탓 일 것이다.

나는 활달하게 주변인들에게 내 생일을 알리고 함께 기뻐하게 만들지 못한다.
그렇다고 생일따위 잊고 지나가는 무심함도 지니지 못했다.
그래서 생일이 되면 소심한 기다림을 반복한다.

생일 우울증


누가 내 생일을 기억이나 해줄까...
내 생일인데 아무도 모를까....
누가 연락이나 해 주려나...
내 생일인데 선물을 준비하려나... 그저 축하한다는 말 한마디 하려나.. 모른 척 하려나...

그러다가 누군가에게 연락 하나라도 오면 매우 기뻐했다가
시간이 흐르고 별다른 연락이 없으면 역시 그렇구나 하며 실망한다.
참 이런 기대를 매해 반복하는 모습이 우스우면서도 쉽게 고치지 못한다.


내 스스로 내 홍보대사가 되어 생일이니 이렇게 해달라 저렇게 해달라 요구도 못하고,
막상 주변 사람들이 챙겨주거나 파티를 마련해주어도 내심 엄청나게 기쁘면서도 내색도 못하고
괜히 주인공이라고 뭐 시키는 것은 아닌가 걱정이나 하고...
그렇다고 별다른 말이나 행사  없이 넘어가는 것 같으면 내심 퍽 서운해 한다.

남들 앞에서는 생일 같은 것에 무심한 척 하면서
결국은 내 구미에 딱 들어맞는 서프라이즈를 기다리는 모양인지도 모르겠다.

이런 저런 기대와 실망이 반복되면서 생일이라는 날과 기간이 지나가노라면
생각하곤 한다.
차라리 생일이라는 날이 없었으면 이렇게 신경쓰고, 바라고, 기다리는 일도 없을텐데 하고.
그러면서도 또 꿈꾼다. 신경쓰고 기다리지 않아도 행복할 생일을.

참.. 이런 나를 어쩌면 좋단 말이냐.


💬 댓글 10
logo
익명

비밀댓글입니다

logo

헤헷.. 친절한 말씀 감사해요..:)
생일만 오면 겪는 이상한 우울증입니다..--;

logo

전 항상 생일이 방학이라서..
그다지 챙기지 못했어요..

그렇다고 애들 연락해서 불러낼만큼.. 그러고 싶지도 않았고..
쑥스럽기도 하고.. 그냥 은근 슬쩍 넘어갔죠...

이게 습관이 되고 반복되다보니...
여자친구가 있을 때도... 여전히 잊혀지더라는.. ㅡ.ㅡㅋ

logo

쿨하게 무심하지도 못하고,
그렇다고 뻔뻔하게 알리지도 못하면서...
그저 소심히 맞이하곤 하는 제가 속상할 뿐입니다...^^;;;
그러다 누군가 챙겨주면 감사함은 배가된다는 장점 하나만 있는거 같아요....^^;;;

logo

그렇군요 ㅎㅎ 저는 남자라 그런지ㅜ몰라도 생일날 뭘 기대하거나 그러지는 않네요. 반면 제 여자친구는 라라윈 님처럼 '내생일이야~' 말하고 다니는 성격은 아니지만, 생일날 만큼은 많은 사람들에게 축하를 받고 싶다고 하네요. 저희 어머니도 비슷히시구요. 좋은글 감사합니다^^

logo

저는 매년 이런것 같아요... ㅠㅠ
생일날이면 누군가 "뭐 먹고 싶은지" 물어주려나 기대하고, 누군가 선물이라도 하나 던져줄지 기대하고...
그러다가 역시나 아무일 없는 생일이면 우울해하고..
참 바보같은 생일 우울증이죠...ㅋㅋ
무심하지도 못하고, 즐기지도 못하고... ^^;;

logo
Hwim

오늘 생일이예요 소심하게 sns 알림창만 보고있네요ㅎㅎ

logo
wnl

전 생일을 좋아했는데 어느순간부터 얼마나 많은사람이 날 축하해줄까에 신경이 기울어지는것같아요.. 생일날은 마냥 기뻤는데 나이들수록 왜이렇게 사람들의 축하에 집착하게되는지ㅠㅠ 제가 너무 한심한데 마음이 마음대로 안되서 속상해요 마침 오늘 생일인데 폰만 바라보는 제가 바보같아서 생일우울증 찾아보다가 여기까지 왔네요 ㅎㅎ.. 저같은사람이 많다니 불행중다행인가 싶네요

logo
오이지

오늘 생일입니다. 이미 한바탕 울고선 혹시나 저와 같은 사람이 있을까 싶어 생일 우울이라고 검색하다가... 너무 공감되는 글이라.. 댓글 남기고 갑니다...

logo

토닥토닥.... 혼자만 우울하신 것이 아니라는 것이 쪼금이나마.... 힘이 되심 좋겠어요..
전 올해 생일에는 혼자 코스요리 먹고 혼자 생일선물 샀어요 ㅋㅋㅋ

이름을 저장합니다.

최근글 thumbnail 운전면허증 갱신, 벌금낸 것이 허무해지는 간단한 갱신방법 (7) thumbnail 코로나 속의 평범한 일상 (6) thumbnail 길에서 처음보는 여자 번호 물어볼 때 (4) thumbnail 사소한 말 한마디에 울컥, 내가 예민한걸까? (5) thumbnail 첫 키스 흑역사 만들지 않고 잘하는법 (14) thumbnail 처음 참가한 마라톤 대회, 5km 완주 후기 (2) thumbnail 처음보는 남자가 길에서 번호 물어봤을때 여자 심리 (81) thumbnail 남사친에서 남친 안 돼? 친구 고백 거절 이유 3가지 (135)
인기글 thumbnail 첫 키스 흑역사 만들지 않고 잘하는법(14) thumbnail 처음보는 남자가 길에서 번호 물어봤을때 여자 심리(81) thumbnail 남사친에서 남친 안 돼? 친구 고백 거절 이유 3가지(135) thumbnail 외화입금확인서 vs 외화획득명세서, 애드센스 세금신고 서류(19) thumbnail 길에서 처음보는 여자 번호 물어볼 때(4) thumbnail 운전면허증 갱신, 벌금낸 것이 허무해지는 간단한 갱신방법(7) thumbnail 카톡 읽씹 당하기 쉬운 타이밍 thumbnail 이별 극복의 5단계
제가 키 170 살짝 넘는 여고⋯ 💬170cm 여고생 평생 택시타고 아무일 없이⋯ 💬횽횽 저는 제가 적극적이지 못해서⋯ 💬ㅇㅇ 저게 제일 오글거리고 ♪♪♬⋯ 💬에휴 코로나 지긋지긋. 빨리 사라져라 💬코로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