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1. Home
  2. 생활철학/생각거리
  3. 세 살 꼬마를 혼란에 빠트린, 언니와 이모의 기준

세 살 꼬마를 혼란에 빠트린, 언니와 이모의 기준

· 댓글 7 · 라라윈

라라윈 하루하루 사노라면: 아줌마, 이모, 언니의 차이, 세 살 꼬마를 혼란에 빠트린 언니와 이모의 기준

치과에서 한참을 기다리는데, 꼬마 아가씨가 왔습니다. 세 살 남짓된 재잘재잘 귀여운 소녀였습니다.

한참 기다린 귀여운 아가는 "저는 언제 선생님 만나요? 저 빨리 치료 받고 싶어요" 라며 또렷하게 이야기 했습니다. 그러자, 아가 어머니와 실장님은


"안돼요. 기다리는 언니가 있어요. 언니 먼저 치료 받고 ㅇㅇ이 차례에요."


라고 대답을 하셨습니다.

(기다리는 언니가 저입니다)


그 대답을 듣자, 똘똘한 아가는 대기실 쇼파를 쓱 둘러봤습니다.

대기실에는 그 꼬마와 엄마, 저, 그리고 60대 아주머니 한 분이 앉아 있었습니다. 


"언니가 어디있어요?"


실장님도 살짝 당황하시고, 누구보다 아이 엄마가 당황해서 얼버무리며 넘어가려고 하고 있었습니다.

아이는 재차 물었습니다.


"언니가 어디있어요? 이모 아니에요?"



일상다반사, 이모 언니 기준, 호칭,


아이 엄마는 행여 제가 듣고 기분 나쁠까봐, 계속 언니라고 소곤대고 계셨습니다. 그러자 똘똘한 아이는 엄마에게 묻습니다.


"엄마는 몇 살이에요?"


이 영리한 녀석 같으니. 한 눈에 봐도 제가 자기 엄마와 비슷한 나이로 보였나 봅니다. 계속되는 아이의 질문에 난감해진 어머니.


"열 살이야."


라고 답해 버리셨습니다. 그러나 요 꼬마는 보통 똑똑한 녀석이 아니었습니다.


"그럼 이모는 몇 살이에요?"

"여덟살."


"할머니는 몇 살이에요?"

"열 다섯살"


아이는 점점 더 의혹에 가득찬 눈길로 엄마를 보고 있었습니다. 그 때 마침 실장님이 저를 부르셔서 저는 치료 받으러 들어갔습니다.

배려심 넘치는 아이 어머니는 미혼 같아 보이는 30대 여자에게 '이모'라고 하면 기분 나빠 할까봐 '언니'라고 하느라고... 친정 엄마까지 열 다섯살로 만드셨습니다.... 허허허허허허허허

저 때문에 너무 노력하시는 것을 보니 고맙기도 하면서, 내심 웃음이 났습니다.


아이의 흔들리던 눈동자가 너무 귀여웠어요.

아무리 봐도 엄마 같은 아줌마, 좋게 말해 이모로 밖에 안 보이는 저를 가리켜, 자꾸 먼저 온 '언니'라고 하니 세 살 인생에 큰 혼란이 찾아왔던 것 같습니다.


아이가 언니와 이모, 오빠와 삼촌을 나누는 기준은 분명합니다.

세살 꼬마에게 '언니'는 몇 살 차이 안 나는 어린이를 말하는 것이지, 엄마나 이모처럼 다 큰 어른을 뜻하는 말이 아닙니다. 아이들에게 언니란 비슷한 어린이나 학생을 뜻하고, 성인은 이모, 삼촌, 아줌마, 아저씨 입니다.


저 때문에 진땀 빼신 실장님과 아이의 어머니를 보니, 이제는 제 스스로 저를 '아줌마' 혹은 '이모'라고 해야 될 때가 되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ㅠㅠ



[나이 호칭에 민감한 라라윈씨 ㅜㅜ]

- 30대 미혼녀에게 아줌마 따위와 비교도 안되게 기분 나쁜 말

- 누나 소리에 울컥했던 이유 - 여자가 싫어하는 호칭

- 30대가 되었다는 것을 실감할 때

- 미혼녀에게 '아줌마'보다 더 기분 나쁜 말은?

- 군대다녀오면 무조건 '아저씨'라고 부르는 이유는?

💬 댓글 7
logo
이지

저도 미혼이지만 스스로 이모라고 인정한지 꽤 되었다지요...
꼬꼬마 들이야 엄마또래인 저에게 이모라고 부르는게 어찌보면 당연하겠지만.. 중고등학생이 이모라고 부르면 아직까지 적응이 안되더라고요.. -_- 슬퍼지네요 한살 더 먹었어요 ㅠ_ㅠ

logo

웃기네요

logo
뎐타늄

우연히 보고 있는데 재밌네요 ㅎㅎ아저씨라고 불리니 씁쓸한 나이입니다.

logo

ㅋㅋㅋㅋㅋㅋㅋㅋ
애들한테는 그렇죠 ㅋㅋㅋㅋㅋㅋ
언니도 어린이

logo
머머

근데 결혼안한 20대한테는 원래 언니라고 하는게 맞는거 아닌가요?
저 미혼이고 아직 20대인데 이집 아줌마가 애들보고 계속 이모라고 부르라고 해서 조금 기분 나쁘네요.. 나는 이집 아줌마보고 언니라고 부르는데 ;;;
원래 예전에는 (한 15년전?) 결혼안한 20대는 언니라고 부르고 진짜 조카만 이모한테 이모라고 불렀던것 같은데 요즘 뭔가 바껴서 조카가 아닌데도 결혼안한 20대한테 이모라고 부르는게.. 조금 황당해요
15년동안 외국에서 살았더니 더 헷갈리네요
그냥 듣는사람 기분 좋게 언니라고 해주면 안되는건가??
아니면 차라리 이런건 외국식으로 그냥 이름 불렀으면 좋겠네요 ㅜ

logo
잎새

옆집 아이엄마 나이가 어떻게 되나요? 그쪽이랑 비슷할걸요?;;; 원래 20대의 성인 여성은 나이가 더 많은 성인 여성을 어머니 같은 연배 아닌 이상은 언니라고 부릅니다. 언니 아니면 서로 동의해서 이름 부르던지요.ㅋ 자신이 뭔 아이도 아니고.... 나이 그렇게 먹었으면 인정 하고 삽시다. 어른이 되는게 그렇게 싫은가요? 애들 입장에서 성인 여성은 그냥 어른입니다. 피터팬증후군도 아니고 참.. 애한테 언니는 같은 어린애들이 언니구요. 다 큰 어른이 부끄러운 줄을 모르고. 아이엄마하고 친구나 언니동생할뻘 맞습니다 그나이정도면.

logo
정카림

이모기준=~17살 이상 나이차이 혹은 18살 이상
삼촌기준= 16살이상(울 삼촌 83년생이라)
애초에 띠동갑조금정도는 이모,삼촌입니다.. 단 엄마랑 나이차이가 가까우면이지...

이름을 저장합니다.

최근글 thumbnail 운전면허증 갱신, 벌금낸 것이 허무해지는 간단한 갱신방법 (7) thumbnail 코로나 속의 평범한 일상 (5) thumbnail 길에서 처음보는 여자 번호 물어볼 때 (2) thumbnail 사소한 말 한마디에 울컥, 내가 예민한걸까? (5) thumbnail 첫 키스 흑역사 만들지 않고 잘하는법 (14) thumbnail 처음 참가한 마라톤 대회, 5km 완주 후기 (2) thumbnail 처음보는 남자가 길에서 번호 물어봤을때 여자 심리 (81) thumbnail 남사친에서 남친 안 돼? 친구 고백 거절 이유 3가지 (131)
인기글 thumbnail 첫 키스 흑역사 만들지 않고 잘하는법(14) thumbnail 처음보는 남자가 길에서 번호 물어봤을때 여자 심리(81) thumbnail 남사친에서 남친 안 돼? 친구 고백 거절 이유 3가지(131) thumbnail 외화입금확인서 vs 외화획득명세서, 애드센스 세금신고 서류(19) thumbnail 카톡 읽씹 당하기 쉬운 타이밍 thumbnail 길에서 처음보는 여자 번호 물어볼 때(2) thumbnail 운전면허증 갱신, 벌금낸 것이 허무해지는 간단한 갱신방법(7) thumbnail 이별 극복의 5단계
말도안되는 소리 답장 했다고⋯ 💬ㅇㅇ 데이트 비용도 아까운 남자를⋯ 💬나참 세월이 많이 지났지만, 그 때⋯ 💬마음속의빛 사업자등록에 따른 부가세 신⋯ 💬굿보 30살먹고 커뮤니케이션과 대⋯ 💬므미미